상단여백
HOME 뉴스 보건복지
여주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 치매조기검진 실시

경기도 여주시치매안심센터(센터장 최영성)가 치매인식개선과 치매조기발견을 통한 효율적인 건강관리를 위해 가까운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에서도 치매조기검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간 치매안심센터에서만 이뤄지던 치매인지선별검사를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로 확대 운영하면서 지역주민의 편의성 및 접근성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치매선별검사는 치매진단을 받지 않은 만 60세 이상 주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검진받을 수 있으며, 인지저하가 의심되면 치매안심센터로 의뢰되어 정확한 진단을 위한 진단검사 및 대상자별 맞춤형서비스(치매치료관리비지원, 조호물품 지원 등)가 제공된다.

보건진료소를 이용한 마을 주민은 “코로나 이후 기억력이 떨어진 것 같아 걱정스러웠는데 먼 시내까지 나가지 않고 가까운 보건진료소에서 치매검사를 받을 수 있어서 편리하고 좋았다”고 말했다.

치매는 조기 발견과 치료가 매우 중요하므로 만 60세 이상에서는 2년마다 정기적으로 검사받는 것이 중요하다.

치매인지선별검사를 원한 분은 가까운 보건지소나 보건진료소로 전화 문의 후 내원하면 된다. 

최향숙 기자  chs@koknews.kr

<저작권자 © 복지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향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