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남양주시, 2기 시민협력형 특례추진단 단원 30명 위촉
▲ 5월11일/  남양주시가 ‘제2기 시민협력형 특례추진단’ 단원을 위촉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남양주시청 제공)

경기 남양주시가 지난 11일 ‘제2기 시민협력형 특례추진단’ 단원 30명을 위촉했다.

지난 2021년 5월 출범한 ‘제1기 특례추진단’ 단원 33명의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새롭게 구성·출범한 제2기 특례추진단은 자치분권과 교통, 산업, 환경, 도시계획 분야의 전문가 그룹과 주요 시민 단체 대표 등 시민시장 그룹으로 구성했다.

이날 위촉식에서는 경희대학교 김태영 행정학과 교수와 조양래 남양주시이통장연합회장이 각각 단장과 부단장으로 선출됐다. 이날 구성된 단원들에게 특례 제도를 소개하고, 남양주시의 현황을 공유했다.

제2기 특례추진단은 오는 2025년 5월 10일까지 앞으로 2년간 각각의 전문성과 경험, 실무 역량을 살려 남양주 맞춤형 특례 사무 발굴에 나서게 된다. 중앙부처 등 관계기관 법령 또는 조례 개정을 통해 실질적으로 특례 사무가 이행·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게 된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이번 특례추진단 위촉을 시작으로 남양주시가 자족 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치열한 토론의 장이 마련되길 희망한다”며 “남양주형 특례 발굴을 통해 100만 특례시를 대비하고, 미래 혁신의 씨앗이 남양주에 뿌려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례추진단 김태영 단장은 “인구 기준으로 획일적인 권한이 부여되는 기존 대도시, 특례시 제도가 지역의 균형 발전을 무너뜨릴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시·군·구 특례 제도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단장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적극적으로 특례를 발굴해 중앙 정부에 건의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남양주특례시 준비를 위한 시민협력형 ‘100만 특례단’ 추진은 민선 8기 행정 분야 공약 사업이다. 시는 앞으로 제2기 특례추진단과 함께 남양주형 특례 사무를 적극 발굴하며, 특례시를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이영택 기자  gold5373@hanmail.net

<저작권자 © 복지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