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사람들
수원시자원봉사센터, 수원역에서 무료 급식 봉사 펼쳐
▲ 7월 1일/ 수원시자원봉사센터가 경기교육자원봉사단체협의회, (가칭)수원꽃동네와 함께 수원역에서 무료급식봉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수원시청 제공.

수원시자원봉사센터와 경기교육자원봉사단체협의회, (가칭)수원꽃동네가 지 1일 수원역 무료 급식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원순자 경기교육자원봉사단체협의회 상임대표, 이해숙 서울 꽃동네 사랑의 집 원장 등을 비롯한 봉사자들과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의 부인 김희정씨,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의 부인 이지영씨, 사정희 수원시의회 의원, 최영화 수원시자원봉사센터장 등이 참여했다.
 
이들은 이날 매탄 4동에 있는 경기교육자원봉사단체협의회 조리실에서 반찬과 밥을 준비한 뒤 오전 11시 수원역 무료 급식시설로 이동했다.
 
봉사자들은 오전 11시 40분부터 대기 중이던 노숙인과 취약계층 등 150여 명에게 무료 급식을 했다.
 
원순자 경기교육자원봉사단체협의회 상임대표는 “그동안 조리시설이 없어 무료 급식 활동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조리실이 생기면서 수원역 무료 급식이 원활하게 이뤄졌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봉사단체가 공유할 수 있는 조리시설이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강순국 기자  gsg55@koknews.kr

<저작권자 © 복지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순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